본문 바로가기

전체 글105

오늘 아이가 낙엽을 밟으면 아삭아삭 김치소리가 난다고 했다 2021. 11. 1.
너구리 너구리의 모습 너구리의 몸길이는 50∼68센티미터, 꼬리길이는 15~18센티미터, 몸무게는 4~10킬로그램으로, 개과 중 원시적인 동물입니다. 몸은 땅딸막하고 네 다리는 짧으며, 귓바퀴도 작고 둥급니다. 주둥이는 뾰족하며, 꼬리는 굵고 짧습니다. 몸의 털은 길고 황갈색이며, 등면의 중앙부와 어깨는 끝이 검은 털이 많습니다. 얼굴·목·가슴 및 네 다리는 흑갈색입니다. 너구리의 생활 야행성 동물이지만 가끔 낮에도 숲속에 나타날 때가 있습니다. 낮에는 숲이나 바위 밑, 큰 나무 밑의 구멍이나 자연동굴 속에서 자다가 밤이 되면 나와서 들쥐·개구리·뱀·게·지렁이류·곤충·열매·고구마 등을 먹는 잡식성입니다. 나무에 올라가서 열매를 따먹기도 하며, 식욕이 대단해 한꺼번에 많은 양의 먹이를 먹습니다. 개과에 속하는 동.. 2021. 10. 31.
바다코끼리 바다코끼리의 모습 피부는 짧고 성긴 털이 있으며 어린 개체에서 가장 많고 늙은 수컷에서 가장 적습니다. 매년 6~7월에 털갈이를 하며 수컷에서 대부분의 털이 빠집니다. 나이가 많은 수컷은 많은 경우 목과 어깨 부위에 돌출된 결절들이 있으며 거의 털이 없습니다. 밝은 갈색이나, 늙은 수컷의 경우 찬 물에서 갓 나왔을 때 창백하고 따듯한 햇볕에 누워있을 때에는 분홍빛이 되는 등 다양하게 변할 수 있습니다. 거칠고 주름진 피부는 약 2-4센티미터 가량 두껍고, 약 450개의 억센 털로 구성된 뚜렷한 콧수염을 가지고 있습니다. 외부에 꼬리가 없고 귀는 피부의 주름 정도로 구별되며, 목이 짧고 특히 늙은 수컷에서 더욱 두텁습니다. 두꺼운 지방층을 가지고 있으며 번식기의 암컷에서는 수컷보다 두 배 가량 더 두껍습니.. 2021. 10. 30.
오늘 2021. 10. 29.